제비처럼 잘빠진 개똥지빠귀

2010. 4. 24. 06:18조류/참새목

대구수목원에서 새 사진을 촬영하러 갔을 때입니다. 오전 9시를 약간 넘긴 시간이었을 겁니다.
 사람들이 다니는 산책로를 따라 길을 건는데 20m 정도 떨어진 화단의 왼쪽편에서
 햇볕을 쬐기위해 서가 있는 개똥지빠귀를 만났습니다.

그런데... 평상시 보는 개똥지빠귀와는 느낌이 다르더군요.
 색상도 깔끔하고 몸매도 잘빠진... 처음엔 펭귄이 생각이 났습니다. ㅎㅎㅎ



정말 잘빠졌죠. 색감도 뚜렸하고요. 개똥지빠귀 수컷이랍니다.



똑같은 새인데도 사진은 촬영할때마다 느낌이 다릅니다.



지금까지 개똥지빠귀는 거의 20번은 촬영했을 것 같은데...




얼굴 볼에 햇볕을 쬘려고 몸을 비꼬는 모습까지... ㅎㅎㅎ  


주말이 시작되는 토요일 아침입니다. 오늘도 좋아하는 새를 촬영하러 나갈까 합니다.

 



오늘 다음뷰의 포토베스트에 선정되었습니다. 축하해주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0.04.24 06:35 신고

    매끈하게 잘 빠진 개똥지빠귀 폼이 멋지네요..^^
    갸우뚱거리는 모습이 넘 귀엽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04.24 06:43 신고

      앗!!! 조금전에 리플달고 나왔는데... 바로 만나니 너무 반갑습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4.24 07:34

    마치 사진모델이라도 된양 여러 모습을 보이는군요.
    새사진 찍으시는 재미가 쏠쏠하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04.24 11:50 신고

      저는 제가 촬영하는 사진의 90%가 새사진입니다. 이런 모습을 촬영하게되면 기분이 아주 좋죠. 미기록종이나 제가 처음 촬영하는 새들... 멸종위기종과 천연기념물... 그리고 자세가 좋고 색감이 좋은 새 사진을 정말 좋아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비바리2010.04.24 10:49 신고

    진짜 늘씬~~~~~
    사진 멋집니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4.25 13:19

    아주 늘씬 하기도 하지만 옷이 참 멋지네요^
    즐거운 휴일 되셔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