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들강의 새이야기




어제(2011. 5. 25)일 저녁 퇴근하는 중에 이상한 모습의 자동차를 발견했습니다.

장소는 대구 수성구와 남구가 만나는 상동교 다리 위입니다.



자동차 뒷자석에서 진돗개 한마리 쑥 나오는 겁니다.

세상이 신기한 듯... 고개를 내밀고 한참을 구경합니다. ㅎㅎㅎ






운이 좋게도 신호등에 차량이 정차하는 바람에 약 3분간 계속 촬영할 수 있었습니다.

지나가는 트럭도 구경하고...








가끔은 이렇게 하품도 하더군요. ㅎㅎㅎ

귀엽죠.






지나가는 버스도 구경하면서 세상에 대해 배워가는 것 같습니다.





이번엔 반대쪽으로 나왔습니다.

목에 목줄이 메여 있는 것을 보니 밖으로 나올 일은 없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차량이 이동을 해도 진돗개는 계속 고개를 내미는 것이 위험해 보이더군요.

얼마가지 않아 헤어졌지만 한참을 웃었답니다.




운이 좋게도 이날은 직원차를 타고 퇴근하고 있었거든요.

한참을 웃었지만 혹시나 사고가 날까봐 걱정이 되더군요.


 잠시 정차하는 시간에만 고개를 내밀어서 구경하는 것이 어떻겠니?

이렇게 말을 해주고 싶은데.... ㅎㅎㅎ




위 사진들은 캐논 dslr 카메라 500d와 표준단렌즈 50mm로 촬영한 것입니다.

지금까지 산들강이 전해드렸습니다.  화이팅!!!

Comment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