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심 많은 붉은부리갈매기

2011. 4. 18. 14:56조류/도요목


물고기 꼬리를 욕심내는 붉은부리갈매기



동해안 어촌을 지나갈 때입니다.

붉은부리갈매기 여러마리가 먹이활동을 하고 있었습니다.

어촌에서는 오늘 잡은 물고기를 정리하고 있었고 가끔씩 내려오는 내장이나 물고기 꼬리 등이 보였습니다.




붉은부리갈매기에 대한 설명은 아래 포스팅을 참고하세요.

붉은부리갈매기의 여름깃 : http://oks03.tistory.com/627

횡재한 붉은부리갈매기 : http://oks03.tistory.com/579





아직 머리색이 갈색으로 완전히 바뀌지 않은 붉은부리갈매기 한마리가 물고기 꼬리를 물었습니다.

먹을 수 있을까요? 너무 큰 것 같지 않습니까?






물고기 꼬리를 입에 넣어봅니다. ㅎㅎㅎ






잘 안됩니다. 

부리로 물고기 꼬리를 다시 물고 서 있습니다. 






앙! 하고 다시 먹을려고 하지만 잘 안됩니다. ㅎㅎㅎ






결국 물고기 꼬리를 내동댕이 친답니다.

붉은부리갈매기는 욕심쟁이가 맞습니다.



먹지도 못하는 걸 욕심내는 걸 보면 말이죠. ㅎㅎㅎ



 

그런데 이상한 것은 부리로 쪼아 먹으면 될텐데...

그렇게 하지 않더군요. 물고기가 아직도 싱싱해서 그럴까요?





위 사진들은 캐논 dslr 카메라 7d와 망원렌즈 100-400mm로 촬영한 것입니다.

지금까지 산들강의 새이야기 였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