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자리를 애타게 쳐다보는 황로

2010. 11. 6. 07:10조류/황새목


가을이 돼니 황로가 옷을 갈아입었습니다. 머리와 목의 주황색이 없어지고 흰색으로 전부 바뀌었습니다.
황로는 백로과에 속하는 조류로 크기는 50cm이며 여름깃은 머리, 목, 등의 일부분이 모두 주황색이고 겨울깃은 흰색입니다.
 

황로 한마리가 풀밭을 걸어가고 있었습니다.



그때 겁없는 용감한 잠자리 한마리가 황로의 머리를 휑하니 날아갑니다.
황로는 반가운지 부리를 쫙 벌리고는 ...



어! 어! 뭐야! 이거... 왜이리 빨리 가는거야.
천천히 가면 부리로 잠자리 사냥을 해볼 생각이지만 이게 맘대로 안됩니다.
아쉬워하는 황로입니다.



입맛 다시고 있는 황로..
엥~~~ 오늘 공쳤다... 하는 표정입니다.



이제... 가던 길로 가고 있습니다.
이 사진을 편집하면서 털 빠진 통닭이 뛰어가는 모습이 상상이 된다면 저만 그런가요? ㅎㅎㅎ



주말입니다. 뭐하세요?    전 출사를 나갈겁니다. 새들이 저를 기다리네요.


위 사진들은 캐논 카메라 500d와 망원렌즈 100-400mm로 촬영한 것입니다.
지금까지 산들강의 새이야기 였습니다.  감사합니다.



행복한 토요일 다음뷰의 포토베스트 선정... 감사드립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노래바치2010.11.06 07:20 신고

    황로가 왜 흰옷인가했더니 가을이되면 옷을 갈아 입는군요.
    저 아름다운 황로를보고 털빠진.....
    전혀 아니고.... 청초하게 예쁘기만 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11.06 07:46 신고

      네. 새들중에 1년 내내 같은 모습을 보여주는 새들도 있는 방면 이렇게 옷을 바꿔입는 새들도 있습니다. 황로가 그렇지요.
      저도 촬영하다보면 백로와 황로가 헷갈때가 있었는데 이젠 확실 알겠더군요.
      주말입니다. 뭐하세요? 잘 보내시고 전 지금 출사를 나갑니다. 일주일에 토요일과 일요일만 가능해서...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이엠피터2010.11.06 07:54

    가을이라 옷을 갈아입는 황로의 모습을 보니
    철마다 바뀌는 그 변화에 자연의 신비로움을 느낍니다.
    출사 잘 갔다 오세요 ^^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11.06 17:12 신고

      네. 출사 갔다가 지금 들어왔습니다. 우포늪을 거쳐 주남저수지까지...

  • 프로필사진
    BlogIcon 야옹서가2010.11.06 10:17 신고

    400mm는 있어야 저 정도로 당겨 찍을 수 있군요.. 황로의 눈빛이 무척 안타깝게 느껴지네요^^
    맛있는 잠자리가 멀리...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11.06 17:13 신고

      제가 사용하는 캐논 500d는 초급용 dslr로 크롭(1.6배)바디입니다. 그러다보니 풀프레임바디에 비해 1.6배 더 많이 당겨 촬영이 가능하죠.

  • 프로필사진
    BlogIcon 비바리2010.11.06 11:53 신고

    옷을 갈아입는군요.
    참..희안합니다.
    온르 멋진 작품 많이 담아오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11.06 17:15 신고

      오늘 가보니 2주전과는 또다른 세상이더군요. 큰기러기(큰부리큰기러기)는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많고 노랑부리저어새와 큰고니가 보이더군요.
      아! 주남에서 마미님 만났습니다. 옆지분과 같이 오셨는데... 같이 다니시는 모습이 보기 좋았습니다. 같은 취미면 더 좋을텐데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11.06 12:04

    이야.. 멋진사진 잘보고갑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소박한 독서가2010.11.06 12:11 신고

    털빠진 통닭이 더 웃깁니다.하하
    멋진 새사진 많이 찍어 오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입질의추억★2010.11.06 12:24 신고

    순간포착 장면에 웃고 갑니다. 멋진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11.06 17:16 신고

      결국 황로는 입질도 못하고 침만 삼켰습니다. ㅎㅎㅎ
      주말인 토요일입니다. 어디 나가셨나요? ㅎ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바람2010.11.06 12:33

    잠자리를 쳐다보는 황로의 표정이 재밌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짱똘이찌니2010.11.06 13:02

    오~~~~ 황로 자태가 너무 고운데요.
    멋진 사진 잘 보고갑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11.06 17:17 신고

      황로는 주황색이 나오는 여름철이 더 멋집니다. 다른 분들은 금로로 이름을 붙여야한다고 하더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0.11.06 21:39 신고

    에효~귀티나는 황로의 모습이 어찌 웃기네요..ㅋㅋ
    잠자리를 얼마나 잡고싶었을까..^^

    오늘 즐거웠습니다..
    그리고 한가지 잘 배웠어요..ㅋ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산들강2010.11.07 06:21 신고

      잡아서 먹고 싶었다는 것이 정확한 표현이겠죠. 황로가 곤충을 매우 좋아한답니다.
      저도 반간웠습니다. 촬영하는 방법은 계속 연습을 해야한답니다. ㅎ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preserved flowers2010.11.07 01:30

    아쉬운 듯한 황로의 표정이군여

  • 프로필사진
    pteris2010.11.07 15:30

    하하 ㅋㅋㅋ 두번째 사진에서 황로 눈이 웃겨요ㅋㅋㅋ 잘 봤습니다ㅎ 황로가 털이 바뀌는 새인 것도 덕분에 알아 갑니다!